자유게시판

오랜만에 왔는데 아무도 없으니 쓸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서니쓰
조회 299회 작성일 22-10-11 00:00

본문



한동안 육아에 지쳐 술먹고 자주 들어와서 위로받았어요.


진짜 얼굴도 이름도 모르는데 원래 알던사람처럼 끼워주고 인사해주고 너무 고마웠어요


오늘 들어오니 아무도 없어요..ㅠㅠ...



보고싶어요


여러분 오세요.. 다시 가을 겨울이옵니다


우리 추억속의 조이시티로


갑시다


오십시옹...ㅎㅎ...

댓글목록

관리자님의 댓글

관리자 작성일

조이시티 오픈카톡에 들어오셔서 사람 많으실때 들어오시면 재밌을거예요~

Total 12,738건 1 페이지
  • RSS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잡담   양준혁 19414 08-09
공지 잡담   winsock 533923 01-15
공지 공지   관리자 825717 10-10
12735 잡담   미국소 104 01-20
12734 잡담   맥금동 133 01-18
12733 유머   샴푸냄새 74 01-15
12732 잡담   비비큐 100 01-12
12731 잡담   맥금동 80 01-10
12730 잡담   해어화 121 01-06
12729 유머
ㅎㅇ 댓글1
  쩡24 106 01-05
12728 잡담   미국소 129 12-29
12727 잡담   하린 106 12-29
12726 잡담   부산횟집 123 12-28
12725 정보   머쉬베놈 159 11-28
12724 잡담   연어우동 312 11-06
12723 잡담   탁탁36 262 11-04
12722 잡담   이나람 242 11-03

검색